UPDATE : 2018.5.21 월 16:12
상단여백
HOME 경제 보험
DB손보, 안전운전 할인 특약 관련 특허 취득...20년간 권리 보호
출처=DB손해보험

[파이낸셜리뷰=서성일 기자] DB손해보험은 ‘UBI 기반 보험료율 산정 시스템 및 그 방법’이라는 명칭으로 20년간 권리를 보호받는 특허를 취득했다고 13일 밝혔다.

스마트폰 내비게이션을 이용해 운전점수를 산정하는 안전운전 할인 특약은 DB손해보험과 개발협력사인 SK텔레콤 T맵만 사용할 수 있다.

안전운전 할인 특약은 보험에 적용된 핀테크 사례로 지난 2016년 4월부터 판매하고 있다. T맵 내비게이션을 켠 채 일정 거리를 주행하고 받는 안전운전 점수에 따라 보험료를 할인받는다.

T맵 운전습관 서비스 이용에 동의한 개인용 자동차보험 가입자가 T맵을 켜고 500Km 이상 주행하고 부여받는 안전운전 점수가 61점 이상일 경우 10% 보험료 할인을 받고 가입할 수 있다.

아울러 500Km를 채우지 못 하고 보험을 체결했다면, 500Km를 달성한 후 부여받는 점수에 따라 추가가입과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T맵에서 안내하는 안전운전 점수는 급가속, 급감속, 과속 등의 운전습관에 따라 결정된다. DB손해보험은 운전자가 안전거리를 지키면서 급가속, 급감속, 과속 등을 하지 않으면 높은 점수를 받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DB손해보험에 따르면 지난해 15만명이 안전운전 할인 특약에 가입했고, 특약 가입자들의 손해율은 기존에 비해 10%가량 우량하다.

DB손해보험 관계자는 “안전운전 할인 특약이 소비자에게는 보험료 절감 효과를 주고 교통사고 감소 효과를 유도한다”며 “보험사 측은 우량가입자를 유치할 수 있어 서로 상생하는 보험 특약”이라고 말했다.

서성일 기자  finreview4120@financialreview.co.kr

<저작권자 © 파이낸셜리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