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7.19 목 20:44
상단여백
HOME 경제
文대통령 인도 방문...경제사절단 구성 완료
출처=청와대

[파이낸셜리뷰=이성민 기자] 문재인 대통령의 인도 국빈 방문 일정에 동행할 경제사절단의 구성이 최종 완료된 것으로 알려졌다.

5일 대한상공회의소는 오는 8∼11일로 예정된 문 대통령 인도 방문의 경제사절단 명단을 발표했다.

대기업 대표로는 삼성전자 윤부근 부회장과 현대차 정진행 사장, SK루브리컨츠 지동섭 대표, LG전자 안승권 사장, 롯데그룹 이재혁 부회장, 포스코 성기웅 법인장, GS칼텍스 김형국 사장, 한화디펜스 이성수 사장 등이다.

아울러 두산 동현수 부회장, 대한항공 이병호 동남아 본부장, CJ대한통운 박근태 대표, CJ제일제당 김진현 부사장, 명노현 LS전선 대표 등도 이름을 올렸다.

금융계에서는 김도진 IBK기업은행장,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 위성호 신한은행 은행장, 손태승 우리은행장, 김병원 농협중앙회장, 박진회 한국씨티은행장 등이 동행한다.

이 외에도 계양정밀 정병기 대표 등 중견기업 12개사 대표와 함께 중소기업 55개사 대표, 기관·단체 23개사 대표도 참가한다. 경제단체 대표는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이다.

대한상의 관계자는 “지난달 29일 주요 협회 대표와 연구기관,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심사위원회를 개최해 선정 작업을 벌였다”며 “실질적인 인도 사업을 담당하는 전문경영인 중심으로 사절단이 꾸려져 구체적인 성과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성민 기자  finreview4120@financialreview.co.kr

<저작권자 © 파이낸셜리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성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