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면세점, 中 ‘씨트립’과 맞손...중화권 마케팅 총력
신세계면세점, 中 ‘씨트립’과 맞손...중화권 마케팅 총력
  • 채혜린 기자
  • 승인 2018.08.10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신세계면세점

[파이낸셜리뷰=채혜린 기자] 신세계면세점이 중화권 고객을 타깃으로 마케팅 총력전을 펼치는 모습이다.

10일 신세계면세점은 중국 최대 온라인 여행사인 ‘씨트립(C-trip)’과 손잡고 씨트립 웹사이트 내 신세계면세점 멤버십 가입 서비스를 오픈한다고 밝혔다.

씨트립은 호텔예약, 항공권예약, 여행패키지, 쇼핑환전 등 관광 관련 서비스를 제공하는 중국 최대 규모의 플랫폼이다.

이용자 수만 3억 명 이상으로 브랜드 영향력이 상당한 만큼, 제휴 시 신규 고객 유치는 물론 안정적 고객망을 확보하는데 상당한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한다.

이번 제휴를 통해 신세계면세점은 씨트립 홈페이지 내 세계적 쇼핑 명소를 소개하는 ‘글로벌 쇼핑’ 코너에 브랜드 소개 및 멤버십 회원 가입 서비스를 오픈하고, 가입 고객에게는 상시 10%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실버 등급을 부여할 예정이다.

아울러 신세계면세점의 이벤트 및 프로모션 전개 시마다 회원별 월렛(지갑)에 적립금 교환권, 스마트 선불카드 등을 자동 전달해 주고, 설화수 플래그십 제품 및 스파, 한식당 한우리 한정식 본점 등의 제휴처 할인 혜택도 제공한다.

신세계면세점은 지난해 11월에도 중국인 약 10억 명이 사용 중인 국민 메신저 ‘위챗’과 함께 업계 최초로 멤버십 서비스를 오픈한 바 있다.

위챗 멤버십 서비스 오픈 후, 외국인 회원 가입이 일 평균 150% 이상 증가했으며, 일 평균 매출도 지난해 10월 40억원대에서 2018년 4월 기준 50억원대로 크게 증가했다.

신세계면세점 관계자는 “중화권 고객들과 가까운 접점에서 소통할 수 있는 관련 플랫폼, 커뮤니티 등을 구축하는 데 주력하고 있다”며 “씨트립, 위챗과의 제휴와 더불어 향후 알리페이 멤버십 제휴 또한 확대해 중화권 관광객 유치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