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2 16:57 (수)
현대건설, 바론개발 채무 3000억원 인수 결정
현대건설, 바론개발 채무 3000억원 인수 결정
  • 윤인주 기자
  • 승인 2018.03.13 1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이낸셜리뷰=윤인주 기자] 현대건설은 책임준공 미이행에 따라 바론개발의 채무 3000억원을 인수하기로 했다고 13일 공시했다.

이는 자기자본 대비 3.69%에 해당한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현대지식산업센터 한강미사 2차 신축사업 관련, 바론개발의 사업비 대출금에 대한 조건부 채무인수”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