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8.16 목 19:47
상단여백
HOME 국제
월마트, 구글과 손잡고 ‘플립카트’ 전격 인수

[파이낸셜리뷰=채혜린 기자] 글로벌 유통공룡 월마트가 구글과 손잡고 인도 1위 전자상거래 기업 플립카트(Flipkart)의 지분을 인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5일(현지시각) 블룸버그통신은 인도 현지의 소식통을 인용해 “플립카트의 이사회가 자사 지분의 약 75%를 월마트에 매각하는 안건을 승인했다”고 보도했다.

월마트의 플립카트 지분 인수 금액은 약 150억달러(약 16조2000억원)에 이를 전망이다. 이번 인수에는 구글의 모기업 알파벳도 참여하는 것으로 전해지며, 계약은 열흘 내 최종 마무리될 예정이다.

이번 인수 계약은 월마트가 지난 1999년 유통업체 아스다를 108억 달러에 인수한 것보다 더 큰 규모다.

플립카트는 한때 현지 전자상거래 시장의 압도적 지위 유지를 위해 아마존과 손잡는 방안을 검토했다. 하지만 아마존이 업계 2인자로 성장했다는 점은 부담이었고 이 때문에 플립카트는 월마트를 선택했다고 블룸버그는 전했다.

증권가에서는 월마트의 지분 인수로 플립카트의 회사 가치도 상승할 것으로 내다봤다. 지난해 120억달러(약 12조9000억원)으로 평가된 플립카트의 가치는 이번 인수로 200억달러(약 21조5000억원)까지 올라설 수 있게 됐다.

인구 13억명의 인도 시장은 미국, 중국과 함께 세계 3대 유통시장으로 꼽힌다. 하지만 당국 규제가 심해 글로벌 유통기업들이 진출에 어려움을 겪는 곳이기도 하다.

그동안 인도에서 온라인 유통망을 확보하지 못하고 있던 월마트는 현지 시장 1위인 플립카트 인수를 발판으로 아마존과의 본격 경쟁을 시작할 전망이다.

블룸버그는 “월마트는 아직 현지 온라인 유통망이 없다”고 설명했다.

채혜린 기자  finreview4120@financialreview.co.kr

<저작권자 © 파이낸셜리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채혜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