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4 14:39 (금)
식약처, 아시아나 기내식 공급업체 3곳 특별점검
식약처, 아시아나 기내식 공급업체 3곳 특별점검
  • 전민수 기자
  • 승인 2018.07.11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금호아시아나

[파이낸셜리뷰=전민수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아시아나항공 기내식 공급 식품제조업체 3곳을 대상으로 특별점검을 벌이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식약처 관계자는 “최근 아시아나항공 기내식 공급 차질 문제와 관련해 위생적이고 안전한 기내식이 공급될 수 있게 하기 위한 조치”라고 설명했다.

특별점검 대상은 인천 중구의 샤프도앤코코리아, 경기 김포의 케이터링서비스파트너, 충북 보은의 이든푸드영농조합법인 등 3곳이다.

식약처 관계자는 “지난 4일부터 식약처는 이들 업체에 식음료 검식관을 파견해 원재료 입고부터 기내식 배송까지 검수·검식과 기내식 보관·배송 시 적정 온도관리, 작업장 위생관리, 작업자 개인위생관리 등 식품안전관리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