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리뷰] 김정태, 하나금융 회장 1년 연장
[금융리뷰] 김정태, 하나금융 회장 1년 연장
  • 윤인주 기자
  • 승인 2021.02.25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파이낸셜리뷰=윤인주 기자] 김정태 하나금융지주 회장의 임기가 1년 더 연장됐다. 금융권에 따르면 하나금융은 지난 24일 회장후보추천위원회를 열어 후보군에 대한 면접을 진행한 후 김 회장을 차기 회장 최종 후보로 선출했다.

다음달 이사회 보고와 정기 주주총회 등 절차가 남아있지만 실질적으로 연임을 확정하게 됐다.

김 회장은 라응찬 전 신한지주회장에 이어 두 번째로 4연임을 이루는 금융그룹 최고경영자(CEO)가 됐다.

조직 안정화에 헌신

김 회장은 회추위 결정 이후 조직 안정화를 위해 헌신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 회장은 지속적으로 연임을 하지 않겠다는 의사를 밝혔지만 하나금융 내부에서는 김 회장이 연임을 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왔다.

코로나19 상황이 지속되고 있기 때문에 하나금융지주를 1년 더 끌어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온 것이다.

또한 그동안 연임을 반대해왔던 금융당국이 이번에는 아무런 반응을 보이지 않은 것 역시 긍정적으로 작용했다.

나이가...

하지만 올해 만 69세인 김 회장이기 때문에 임기가 1년밖에 안된다. 회장 나이 제한 규정이 70세이기 때문이다.

따라서 하나금융은 포스트 김정태 찾기를 해야 한다. 그룹임원후보추천위원회(임추위)에서 하나금융 14개 자회사 중 11개사 CEO 임기가 다음 달로 종료되는 임원들을 임명해야 한다.

이번에 임추위에서 추천받은 후보는 각사 임추위와 이사회를 거쳐 내달 주총에서 최종 선임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