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혁의 돈으로부터의 자유] 10월 1일 돈의 인격
[김진혁의 돈으로부터의 자유] 10월 1일 돈의 인격
  • 김진혁
  • 승인 2020.10.01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간에게는 가난의 고통보다 이웃의 새 자동차에 대한 시기심으로 인한 고통이 더 힘들다.

- 갈브레이스 -

[파이낸셜리뷰] 돈의 정의는 다양하다. 돈은 감정적 실체이다. 돈은 자유이면서 평등이다ㆍ돈은 힘이다. 돈은 악(惡)과 선(善)의 야누스이다. 돈은 죄가 없다. 돈은 모든 것을 완성하는 신(神)이다. 이처럼 돈만큼 인간에게 영향을 미치는 것은 없다. 돈의 속성 중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은 돈 벌기도 어렵지만 쓰기는 더욱 어렵다. 돈을 어떻게 쓰느냐에 따라 인격이 판가름되기 때문이다.

돈을 어떻게 써야 하는가?

첫째, 인색하거나 치사하게 쓰지 말아야 한다. 돈 쓰고 욕먹지 말아야 한다,

둘째, 일단 좋은 물건을 선택하고 오래 쓴다.‘싼 게 비지떡’을 상기하자.

셋째, 분수에 맞게 쓴다. ‘선 저축 후 사용’의 원칙을 지킨다.

♣ 더블 딥(double dip)

경기가 두 번(double) 떨어진다(dip)는 뜻으로, 경기침체가 발생한 후 잠시 경기가 회복되다가 다시 경기침체로 접어드는 연속적인 침체 현상을 의미한다. 더블딥은 2001년 미국 모건스탠리사의 이코노미스트였던 로치(S. Roach)가 미국경제를 진단하면서 처음 사용한 용어로, 경기순환의 모습이 영문자 "W"를 닮았다 해서 W자형 경기변동이라고도 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