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혁의 시사 인문학 365일] 1월 9일 결점을 넘어 최선의 삶으로 살기
[김진혁의 시사 인문학 365일] 1월 9일 결점을 넘어 최선의 삶으로 살기
  • 김진혁
  • 승인 2020.01.09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 자기의 이익을 위해서라면 남을 희생시켜도 된다는 식으로 생각하는 것.

2. 변화나 수정이 불가능하다고 고집하고 걱정만 하는 것.

3. 어떤 일에 대해 도저히 성취 할 수 없다고 생각하고 움직이지 않는 것.

4. 사소한 애착이나 기호를 끊지 못하는 것.

5. 수양이나 개발을 게을리 하고 독서와 연구 습관을 갖지 않는 것

6. 자기의 사고방식이나 행동 양식을 남들에게 강요하는 것

- 로마 철학자 키케로의 인간이 극복해야 할 여섯 가지 결점 -

[파이낸셜리뷰] 자신을 걸작으로 만드는 것은 말처럼 쉽지 않다. 완벽함과 남에게 잘 보이려는 집착함에서 벗어나 자신만의 세상을 만들고, 겉모습의 아름다움과 마음속 깊은 생명력 모두를 잡아 놓아야 하기 때문이다.

석유왕 프라그라는 “나의 성공비결은 내 계획이 완성된 것을 보는 능력과 상상력에서 나온다.” 눈을 감아도 늘 거대한 석유 산업의 성공을 상상하였기 때문이다.

성공학의 대가 나폴레온 힐도 상상의 중요성에 대하여 “세상에서 유일하게 내가 전적으로 통제 가능한 소유물이 바로 상상이다. 다른 것들은 가진 것을 앗아가고 온갖 수단을 다 동원하여 속임수를 쓰기도 하지만 내게서 절대 앗아갈 수 없는 것이 바로 상상이다.”

그렇다. 혼자 웃는 거울은 없다. 상상을 거울에 비춰라. 결점을 극복하고 사소한 이기주의를 부셔 버리겠다는 의지만이 살아있는 증거가 됩니다.

오늘의 역사: 프랑스 작가이자 철학자 시몬 드 보부아르(Beauvoir, Simone de, 1908~1986) 태어난 날

여성의 억압에 대한 분석과 현대 여성주의의 초석이 된 작품 ‘제2의 성(Le Deuxième Sexe)’의 서문에서 “오늘날의 여자는 여성적인 것이라는 신화를 무너뜨리고 있다”라고 썼다.

또한 “사람은 여자로 태어나지 않는다. 여자가 되는 것이다”라는 구절로 짐작되듯이 여자의 차이는 생리적 조건과 현상일 뿐 남자에게 종속된 존재가 아니다고 주장한다.

실존철학과 사회사적(社會史的) 분석의 방법을 종합하여, 여성의 자유로운 미래의 모습을 시사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