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혁의 돈으로부터의 자유] 8월 18일 메이시 백화점
[김진혁의 돈으로부터의 자유] 8월 18일 메이시 백화점
  • 김진혁
  • 승인 2020.08.18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은 인간을 만들고, 옷은 인간의 외양을 꾸민다. 그러나 인간을 마지막으로

완성하는 것은 돈이다.

- 존 레이 -

[파이낸셜리뷰] 유대인 사업가 이시도르 스트라우스(sidor Straus)는 여성층을 타깃으로 사업을 벌이는 수완이 탁월했다. 그런 특별한 사업 재능 덕분에 그가 세운 회사 메이시스Macy’s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고급 백화점으로 성장했다. 소년공으로 일을 처음 시작한 스트라우스는 어른이 되어 작은 상점의 점원으로 근무하면서 여성 고객의 수가 절대적으로 많은 현상을 파악했다. 남성이 여성과 함께 쇼핑을 오면 상품을 구입하는 결정권은 모두 여성에게 있다는 점도 눈여겨보았다.

그는 여성층을 타깃으로 하는 사업의 전망이 밝을 것이라고 예측했다. 그래서 자본금이 마련되었을 때 바로 여성 패션, 핸드백, 화장품을 주요 품목으로 하는 작은 상점 ‘메이시스’를 오픈하여 운영했다. 그렇게 몇 년이 흐르니 그의 예상대로 주머니가 두둑해졌다. 스트라우스는 전과 다름없이 계속해서 사업의 규모를 넓히며 에너지를 쏟아 부었고, 그 결과 회사의 매출액은 급속도로 늘어갔다. 그는 사업 경험을 살려서 다이아몬드와 금은 액세서리 등 고가의 귀한 상품을 판매하는 방향으로 사업을 확장했다. 뉴욕에 소재한 메이시스 백화점 안에는 모두 6개 층에 매장이 개설되어 있었는데, 다이아몬드와 금은 액세서리 전문매장 한 층, 화장품 전문매장 한 층, 여성복 전문매장 두 층으로 구성했고, 나머지 두 층에는 갖가지 다양한 상품을 판매하는 매장으로 꾸몄다. 이처럼 메이시스 백화점 매장의 대다수는 여성을 위한 상품이 차지했다. 스트라우스는 30여 년 만에 메이시스 백화점을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고급 백화점의 반열에 올려놓았다. 이는 여성을 주 고객층으로 설정했기에 이룬 성과다.

♣ 유통시장

유통시장(또는 제2차 시장, secondary market)은 이미 발행된 채권, 주식 등 유가증권이 투자자들 사이에서 매매되는 시장을 말한다. 유통시장은 발행시장에서 발행된 유가증권의 시장성과 환금성을 높여주고 자유경쟁을 통해 공정한 가격을 형성하는 기능을 한다. 채권 유통시장은 장외시장과 장내시장으로 구분된다. 현재 대부분의 채권거래는 장외시장에서 주로 증권회사의 단순중개를 통하여 이루어지고 있다. 장내시장으로는 한국거래소 내에 일반채권시장과 국채전문유통시장이 개설되어 있다. 일반채권시장에서는 전환사채와 소액 국공채의 장내거래가 의무화되어 있어 채권 거래가 비교적 활성화되어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