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혁의 시사 인문학 365일] 12월 12일 때를 맞춘 실행
[김진혁의 시사 인문학 365일] 12월 12일 때를 맞춘 실행
  • 김진혁
  • 승인 2019.12.12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잘못된 전략이라도 제대로 실행만 하면 반드시 성공할 수 있다. 반대로 뛰어난 전략이라도 제대로 실행하지 못하면 반드시 실패한다.

- 선 마이크로시스템즈 CEO 스콧 맥닐리 -

[파이낸셜리뷰] 닛산자동차를 위기에서 구해 낸 카를로스 곤은 실행의 리더였다. 조직의 성공에 있어 아이디어는 극소수에 불과하며 어떻게 실행하느냐에 따라 결정된다. 아이디어의 좋고 나쁨보다는 똑같이 좋은 아이디어라도 실행을 하느냐 못하느냐에 따라 그 성과는 천차만별이 된다. 잘 말하는 것보다 잘 하는 것이 중요하다. 실행하지 않으면 의심과 두려움이 쌓인다. 실행함으로써 용기와 자신감이 생긴다. 따라서 능력을 증명하는 방법은 오직 하나 실행으로 증명하는 것이다.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리더의 솔선수범이다. 포춘(Fortune)에 실린 다음 글을 모든 경영자는 뼈아프게 받아들여야 합니다.

“실패하는 리더의 70%는 단 하나의 치명적인 약점을 가지고 있다. 그것은 바로 실행력의 부족이다. 오늘날 미국 경영자의 95%가 옳은 말을 하고 5%만이 옳은 일을 실행에 옮긴다.”

오늘의 역사: 미국의 백화점 왕 워너메이커(1838-1922) 출생

가난한 벽돌공의 아들로 태어났지만 삶을 개척하고 꿈을 실현시켜 백화점을 창설하였고 짧은 학력으로도 우정장관을 한 그는 14세 때부터 고용살이와 남성 의류점 점에서 일했다. 신문광고를 이용하는 상술 및 정찰판매제를 개척하고, 1896년 뉴욕으로 진출하여 브로드웨이에 가장 큰 워너메이커백화점을 세웠다.

그는 교회에서나 정치 모두 열정적이었고 1864년 미국 최초의 위생박람회를 열었으며, YMCA운동을 주재하면서 인도에 YMCA를 창립하였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