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혁의 돈으로부터의 자유] 7월 5일 위대한 개츠비
[김진혁의 돈으로부터의 자유] 7월 5일 위대한 개츠비
  • 김진혁
  • 승인 2020.07.05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인의 삶에는 2막이 없다

- F 스콧 피츠제럴드 -

[파이낸셜리뷰] 가난을 시에서는 아름답게 표현하지만 생에서는 추하다. 돈 자체가 찬양이나 멸시의 대상이 아니다. 돈으로 사랑을 사고자 하는 것이 덧없음을 이야기한 소설로 미국의 작가 F. 스콧 피츠제럴드의 소설 ‘위대한 개츠비’가 있다.

이 소설의 배경이 된 시대는 제1차 세계대전의 혼돈과 충격을 겪은 후로, 1920년대 미국 사회는 경제 성장과 함께 돈이 최고로 대접받는 시대였다. 동시에 금주령은 밀수업자들을 백만장자로 만들었고, 범죄를 부추기는 황금만능주의와 도덕성 결여가 팽배했다. 출판 당시 이 소설은 인기가 없었지만 브로드웨이 연극과 헐리우드 영화로 개작되기도 했다. 그러다 1953년에 다시 출판된 후, 폭넓은 인기를 얻어 현재는 미국의 위대한 소설로 평가되었고 전 세계 대학과 고등학교의 영문학 교과 과정상의 수업 자료로도 쓰이고 있다.

닉 캐러웨이는 채권 딜러로 그의 동네에 이사 온 부자 개츠비와 친구가 된다. 개츠비는 그의 대저택에서 매일 밤 호화 파티를 벌였다. 그 이유는 옛 예인이었던 데이지를 만나기 위함이었다. 한때 개츠비는 데이지를 무척 사랑했지만 발령을 받아 그 도시를 떠나야 했다. 데이지는 재산이 많은 톰 뷰캐넌과 결혼한 상태였다. 개츠비는 불법 주류업자로 큰돈을 벌어 데이지와의 재회를 희망한 것이다. 닉의 주선으로 개츠비와 데이지는 만나 서로의 사랑을 확인했다. 데이지는 남편을 더 이상 사랑하지 않는다고 고백도 한다.

그러던 어느 날 데이지와 캐츠비가 차를 타고 가는 중 갑자기 달려온 사람을 쳐 죽이고 만다. 다름 아닌 뷰캐넌의 애인이자 자동차 수리점 주인 조지 윌슨의 아내 미틀이다. 운전은 데이지가 했음에도 개츠비는 자신이 운전한 것으로 상황을 만들었다. 죽은 미틀의 남편은 개츠비 집을 찾아와 권총으로 개츠비를 죽인 후 자신도 자살한다.

닉은 개츠비의 장례식에 참석할 사람들을 물색했다. 하지만 개츠비의 밀수업 동업자조차 그의 죽음을 애도하는 자리에 함께하기를 거절했다. 개츠비가 사랑을 위해 돈을 벌고 애정을 바쳤던 데이지는 여행을 떠나버린다. 닉과 개츠비의 아버지 그리고 ‘부엉이 눈’만이 개츠비의 장례식에 참석한 쓸쓸한 모습이었다.

♣ 담보 인정비율

자산의 담보가치에 대한 대출 비율을 의미하며, 우리나라에서는 주택가격에 대한 대출 비율로 많이 알려져 있다. 예를 들어 아파트 감정가격이 5억 원, 담보인정비율이 70%이면 금융기관으로부터 3억 5천만 원의 주택담보대출을 받을 수 있다. 여기서 담보가치는 ① 국세청 기준시가 ② 한국감정원 등 전문감정기관의 감정평가액 ③ 한국감정원의 층별·호별 격차율 지수로 산정한 가격 등 금융기관 자율로 선택하여 적용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